최고의 액션 한판을 위한 리얼 승부극 이기는 놈이 주인공이 된다..
영화를 촬영하던 배우 장수타(강지환 扮)는 액션씬에서 욱하는 성질을 참지 못해 상대 배우를 폭행, 영화는 제작 중단 위기에 처한다. 또한 어떤 배우도 깡패 같은 배우 수타의 상대역에 나서지 않아 궁지에 몰린다. 그는 궁여지책으로 룸싸롱에서 사인을 해주며 알게 된 조직폭력배 넘버 투 이강패(소지섭 扮)를 찾아가 영화 출연을 제의한다.

누구도 모르게 영화 배우의 꿈을 갖고 있었던 강패는 수타의 제안에 흥미를 느끼며 출연에 응하는 대신 한가지 조건을 내건다. 액션씬은 연기가 아닌 실제 싸움을 하자는 것! 배우가 안되었으면 깡패 못지 않은 싸움 실력을 갖추었을 것이라 자신하는 수타 역시 이 조건을 받아들이고, 두 사람의 치열한 전쟁과도 같은 영화 촬영이 시작되는데...

소간지가 귀환했다!
복무를 마치고 소간지가 복귀한 것은 나름 오래전인데, 그동안 광고에서만 그를 접할 수 있어 참 감질나긴 했는데 이 영화를 통해서 아주 제대로 매력을 느낄 수 있다. 쩐다..는 말이 무엇인지를 짐작가게 할 정도로 빛나보이는 소지섭; 강지환도 그냥 따로 떼고 보면 매력적인게 사실이지만 묻힌다; 소간지에게;;

워낙 짱이라는 말을 많이 들어서 사실은 내심..반신반의 했는데, 혹시라도 실망감이 들면 어쩌나 머 이런 생각이 좀 들었으나 보는 순간 그 생각은 안드로메다로;;; 그냥 몰입; 검은색 정장이 이렇게 주인을 제대로 만나 빛나이보이기까지 하다니 정말 장난이 아니셔;;

소간지

눈빛으로 말하는 남자
처음에 소지섭을 볼 당시에는 너무 날카로운 눈매가 맘에 안들었었는데...그건 다 옛말이고 이거 뭐 이런 매력적인 눈을 가진 사람을 찾아보기 힘들다는 생각이 급...;; 눈빛으로 쏘아만 봐도 이거 왠지 복종해야할 것만 같은 묘한 흡입력을 지녔다. 영화에서 내내 그 눈빛에 매료되어 눈을 뗄 수 없을 정도였다.


그냥 앉아있는 것 만으로도 화보로구나...이게 영화 리뷰인지 소지섭 찬양록인지를 구분못하겠다. 다시 영화얘기로 돌아가자면 저예산을 들여 만든 영화임에도 오히려 예산처들여 졸작을 만든 다른 영화보다는 100배 낫다. 그리고 어찌보면 평범하면서 평범하지 않은 이야기로 얘기를 풀어나가는 게 재미있다. 여기에도 꽤 웃긴 배우가 하나 등장하는 데 봉감독으로 나온 고창석이라는 배우..아놔..정말 그 말투며 행동이 너무 웃겨가지고 아마 극장에서 사람들이 웃는 건 대부분 이 감독의 시추에이션을 보고 많이들 웃은 거 같다.

뭐 늘 그렇지만 사실 남자가 주축인 영화라 여주인공들이 좀 많이 배제된 느낌이긴 한데, 조연급이던 홍수현보다는 차라리 까메오라 한 장희진이 더 인상깊었다. 홍수현은 여배우보다는 사실 술집여자 느낌이 더 맞는 거 같다는 생각도 문득; 하지만 소간지의 가슴팍에 안겨 있었다니 부럽;;;;; 왠지 여기에 등장하는 흡현씬이 다 멋져보이는 건 나뿐인건가? 아...으 아...이거 또 며칠 잠못자고 소간지 생각에 불면증이 등장하실 듯한..

아 이제서야 소간지를 만나고 온 나를 자책하면서 ㅋㅋㅋㅋ 리뷰라고 하기도 부끄러운 글 마칩니다 ㅡㅡ;;;
하앍!!!!!


  1. BlogIcon 딸기뿡이 2008.09.30 00:49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캭캭......... 이건 뭐, 리뷰가 아니라 소간지 예찬글이잖아효~ 크크크크- 아이쿠 나 웃겨서 돌아가셔요.
    히어리도 그렇고 언니도...... 이쯤되면 나도 무조건, 아니 선택사항이 없잖아.
    이건 필히 봐야하는 필독 영화잖아. 이 영화 안봤으면 소간지에 대해 말을 말아요~ 이거지? 크크-

    • BlogIcon 노센 센~ 2008.09.30 01:0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어 좀 너무 심하지? ㅋㅋㅋ
      긍데 이건 머 그냥 시쳇말로 닥치고사수..랄까? ㅋㅋㅋ
      이건 참..예찬론 맞습니다 맞고요 ㅋㅋㅋ

  2. BlogIcon 신어지 2008.09.30 00:59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오우 들어오자마자 화려한 플래쉬까지. ㅋㅋ
    아직 읽지도 않았는데 무슨 분위기인지 다 알겠다능.

    이건 리뷰가 아니라 찬양록이 맞네요. ㅋㅋㅋ

    • BlogIcon 노센 센~ 2008.09.30 01:1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소간지에 정신팔려; 플래시까지 손댄;;
      홈페이지랑 비슷하게 만들려고 노력했으나 안되더라구요 ㅋㅋㅋ
      암튼 대충..비벼본...잇힝;;;

  3. BlogIcon 딸기뿡이 2008.09.30 01:14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 언니! 이 시점에서 한 가지 질문이 하고 싶어지는군...

    놈놈놈의 정도원이 좋아? 영화는 영화다의 소간지가 좋아? 크크크크크크
    이거야말로 엄마가 좋아? 아빠가 좋아 묻고 있는 -_-

    • BlogIcon 노센 센~ 2008.09.30 01:3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그 두간지는 비교대상이 아닌; 이건 정말 어려운 문제다. ㅋㅋㅋ
      아놔 둘다 매력 철철이야..누구도 선택할 수 없음이야 ㅋ

  4. BlogIcon 라면한그릇 2008.09.30 01:3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ㅎㅎㅎ 뭐랄까 미사부터 소간지의 눈빛은 참 시니컬 한데 그 눈빛이 정말 맛이 가지..조만간 보러가야지~

  5. BlogIcon 강자이너 2008.09.30 03:32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놔 솔직히 저렇게 생긴거는 반칙임/-_-/

    • BlogIcon 노센 센~ 2008.09.30 22:3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강자인...그럼 당신도 반칙..못지 않게 간지나게 생기셨으면서 그러네.
      아 난 무엇보다도 그 손가락;;; 게다가 그 담배간지조차도 너무 멋져부러;;

  6. BlogIcon 리틀우주 2008.09.30 14:12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하앍하앍!!
    소지섭 하나로도 충분히 매력적인 영화~~
    완전 흥분되네?? ㅋㅋ

    • BlogIcon 노센 센~ 2008.09.30 22:3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님하 이 영화 안본거였셈?
      아라;;;난 본 줄 알고 다른 사람이랑 보러간던데요;;
      암튼 그럼 에코님하랑 보시면 되겠구료..
      꼭 손수건준비하셈...침이 너무 마이 나와 ㅋ

  7. BlogIcon Spero spera 2008.09.30 16:02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ㅋㅋ 소지섭 찬양록... 어차피 18세 관람가라 전 못 보는 영화니 잘 감상하고 가겠습니다~

  8. BlogIcon Fallen Angel 2008.09.30 17:21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이거 저예산 영화라고 들었는데 의외로 소지섭을 좋아하는 분들이 주변에 참 많군요..훔.

    • BlogIcon 노센 센~ 2008.09.30 22:3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소간지..인기없을 때 좀 팬클럽활동하며 얼굴이라도 알려놓을걸;;;
      으허허허허;;;지금은 경쟁자들이 장난이 아닐것이라..
      안타까운 ㅠㅠ 으흐흑

  9. BlogIcon 마키♡ 2008.09.30 22:40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소간지가 최고에요~~ 이 영화 정말 재미있게 봤다는..

  10. BlogIcon 령주/徐 2008.10.01 01:3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아...이영화 개봉할때부터 눈독 들였으면서 아직도...ㅠㅠ
    아무래도 내일은 혼자라도 앞에 cgv가서 봐야겠어요!! 꼭 보고싶거든요..
    그러고보니 멋진하루도 보고싶은데 말이죠!!흠흠;;

    • BlogIcon 노센 센~ 2008.10.01 11:4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꼭 보세요..소간지의 그 눈빛을 함께 누리자구요.
      저 멋진하루 보았는데..전 막판에 잤지말입니다.
      재미없다기보다;;너무 현실의 누군가를 들여다보는 거 같아서..머랄까;;; 좀.
      하정우연기가 너무 실감나서 이거 뭐...울컥울컥....

  11. BlogIcon kerberos826 2008.10.03 22:1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성격이나 남들보다 뛰어난 재능이 있는건 그나마 노력하면 따라갈 수 있는 여지가 있지만 키, 옷발, 얼굴 이런건 그냥 부러워만 해야한다는.. ㅡ.ㅡ;
    그저 다른 차원에 사는 사람인거죠~ 소간지는..

    • BlogIcon 노센 센~ 2008.10.05 00:5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그냥 다른 차원의 현실불가능한 사람이니까; 그냥 특별하게 생각하고 좋아하는것이지 만약 진짜 이런 사람이 있다면 얼마나 부담스럽겠어; 남에게 뺏길까 매일 노심초사 할거라는..그냥 상상속의 사람의 만족이고, 현실은 평범하면서 착하고 암튼 그런 남자에게 끌리는 법이라는 ㅋ

|  1  |  ···  |  323  |  324  |  325  |  326  |  327  |  328  |  329  |  330  |  331  |  ···  |  709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