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 - 잊혀진 계절

from music 2008.10.31 07:00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수 이용


이용 - 잊혀진 계절 (작사:박건호, 작곡:이범희)

(우우우우 우우우우)
(우우 우우우)
지금도 기억하고 있어요.
시월의 마지막 밤을...
뜻모를 이야기만 남긴 채 우리는 헤어졌지요.
그날의 쓸쓸했던 표정이 그대의 진실인가요?
한 마디 변명도 못하고 잊혀져야 하는 건가요?
언제나 돌아오는 계절은 나에게 꿈을 주지만
이룰 수 없는 꿈은 슬퍼요.
나를 울려요.

(우우우우 우우우우)
(우우 우우우)
그날의 쓸쓸했던 표정이 그대의 진실인가요?
한 마디 변명도 못하고 잊혀져야 하는 건가요?
언제나 돌아오는 계절은 나에게 꿈을 주지만
이룰 수 없는 꿈은 슬퍼요.
나를 울려요.

잊혀진 계절은 누구에게나 사연이 있는 곡처럼 느껴진다. 괜시리 이 노래를 듣다보면 눈물이 날 것 같다고 느낀 사람이 많을것이다. 누구에게나 이별이 존재하기 때문인가보다.

'music'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짙은..  (20) 2008.11.13
My Aunt Mary - 특별한 사람  (4) 2008.11.04
이용 - 잊혀진 계절  (23) 2008.10.31
M.C The Max - Eclipse 콘서트  (23) 2008.10.21
槇原敬之 - もう戀なんてしない  (16) 2008.09.26
그냥 노래듣기;  (23) 2008.09.25


  1. BlogIcon 바람꽃 2008.10.31 09:48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개인적으로 참 좋아하는 곡 이기도 함 ..
    요즘 목 감기 된통 걸려서 마무리 녹음작업 날짜들만 날려먹고 있습니다. 아쉬워라 .. 시간이 .. ;;

  2. BlogIcon capella 2008.10.31 10:53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매년 이날이 되며 나오는 노래지요 ^-^
    벌써 또 10월이 다갔어요 - 아 ~ 2008년도 두달 남았네요~ ㅠㅠ

    • BlogIcon 노센 센~ 2008.10.31 12:4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이 아저씨는 1년중 이 날이 가장 바쁘대요.
      푸후후...이 노래 참 슬퍼요..이렇게 오래됐어도 촌스럽지도 않고..
      카펠라님은 잘 지내고 계신가요..요즘 찾아뵙지도 못했네요.
      다음주부터는..열심히 블로그 활동할라구요;

  3. BlogIcon 라면한그릇 2008.10.31 11:4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출근전 보는 아침마당에서 하두 이 이야기 듣고 어쩌다 보니...그다지..별 감흥이...(응?)
    그보다 윤수일의 아파트 란 노래의 배경도 실화던데? 하하..윤수일이 싱어송롸이터였나봐~~최소한 송롸이터까지는?? ㅋㅋ

    • BlogIcon 노센 센~ 2008.10.31 12:4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오늘이 그 날인게지. 아마 티비며 라디오며 오늘 종일 이 노래를 틀어댈거라는..
      만약 외국이었으면 저작권료로 살아갈 수 있을 정도지 않았을라나?
      우리나라니 불가능하겠지만서도..암튼 윤수일아저씨..; 나이들어도 느끼..
      저난번에 세바퀴에 나왔는데 그래도 멋지게 늙긴했어..싱어송라이터였다니 깜놀이네;

  4. BlogIcon 딸기뿡이 2008.10.31 12:14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어흥 이 노래 아침부터 듣기에 너무 구슬프잖아효~ 특히 뭐랄까, 우우우우우~ 하는 부분에서...
    감정이 더 울컥해지는 뭔가가 있어요. 이용아자씨 목소리도 구슬프지만....

    • BlogIcon 노센 센~ 2008.10.31 12:4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아마 블로그 하는 한..매년 이 날이면 이 포스팅을 재활용할 거 같은..이상하게 마지막 날이면 이 노래가 듣고 싶어지는 것도 있고..암튼 그래; 당신은 언제 시간이 나는거유..얘기를 좀 하고 싶다오;; 오늘 아침같은 새벽에 비내리는 소리를 듣고 있자니 마음도 같이 후두둑 대서...후후

    • BlogIcon 딸기뿡이 2008.10.31 14:46  address  modify / delete

      강의 3시간 듣는중 -_-
      일욜날 밤! 집에 10시 10분쯤 귀가~~~

  5. BlogIcon seevaa 2008.10.31 14:4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저도 오늘 이노래 생각났다는~
    이용씨 매년 오늘이면 디게 바쁘시다던데;;;

    재밌는 프라이데이나잇 보내세요~ 아, 스케줄이 없는건가?

    • BlogIcon 노센 센~ 2008.10.31 15:0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너 내 지능형안티지...크 곡 찝어서 스케줄 없는 걸 말하다니;; 님 좀 짱;;
      당신 오늘 너무 재미있게 놀려고 하는거에요? 쳇쳇;;
      일직 들어오셔서 저랑 얘기라도...으흐흐흐흐

  6. BlogIcon shinsee 2008.10.31 15:52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오늘 정오의 희망곡에 나와서 동방신기가 불렀어요 ㅎ
    근데 역시 원곡만 못하네요 ㅋ
    역시 목소리에서 사연이 묻어나야 느낌이 제대론 듯..

    • BlogIcon 노센 센~ 2008.10.31 23:5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요즘 동방신기를 좋아하긴 하지만...이 노래는 아닌 거 같은 ㅋㅋㅋ
      암튼 사연이 있어야 하긴 해..연륜 경륜 모두 다;;

  7. BlogIcon tasha♡ 2008.10.31 17:54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한 마디~~~~ 변명도 못 하고~ 잊혀져야 하는 건가요....

  8. BlogIcon Fallen Angel 2008.10.31 22:19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오늘 이 노래를 2번째로 듣습니다.. 좀전 다른분 블로그에서 들었는데...ㅎㅎ.
    10월의 마지막날이네요...^^.

  9. BlogIcon sabrinah 2008.11.01 20:13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이용님의 훈훈한 사진,,
    10월 31일은,, 이렇게 물 흐르듯,,흘러가버렸네요..ㅋ
    저는 이용을 잘 모르지만 이 노래를 들으면 그가 왜 국민 가수였는지 알 것 갔다는,,

    • BlogIcon 노센 센~ 2008.11.02 20:4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그러게요. 국민가수..
      근데 이 분에게는 아마 좀 그런 과거사가 존재하지 않나 그렇습니다.
      그래서 한동안 활동을 중단하고 못나오셨는데..고거 생각하면 살짝;;;
      암튼..인기가 너무 많으면 탈이 나는 건가..뭐 그런 생각
      (저 혼자 궁시렁대는 거 같은 이 답글은 멀까요 ㅋㅋ)

  10. 영재 2008.11.01 23:40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이 노래도 못 듣고 10월의 마지막 밤을 그리 지나쳐 보내다니..
    잘 듣고 가요.

    • BlogIcon 노센 센~ 2008.11.02 20:4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영재님 올만이세요.
      어 근데 왜 이번엔 링크를 안남기고 가셨을라나..
      암튼..이 노래 매년 들어도 마음이 스산합니다.
      게다가 저 시월의 마지막 날이 사실은 9월의 마지막 날인데;
      고게 좀..; 씁쓸하네요.

    • BlogIcon 영재 2008.11.04 18:51  address  modify / delete

      아, 링크를 굳이 안 남기려고 한 것이 아니라 홈페이지가 자동완성이 안 되어서 못 남겼네요. 매번 입력하기 귀찮아서 넘겼습니다 :)

      예전에 이용의 하루 라고 해서 10월의 마지막 밤을 보내시는 이용 씨의 하루를 뉴스데스크에서 짧게 뉴스로 보여준 적이 있었어요. 라디오, 공연, 방송 ... 참 그날 하루 엄청 바쁘시더만요!

|  1  |  ···  |  298  |  299  |  300  |  301  |  302  |  303  |  304  |  305  |  306  |  ···  |  709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