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내 기억으론 내가 유치원다닐 때..
시장근처에 사는 박석현이라는 애가 있었다.
우리는 좀 자주 친하게 놀았던 거 같은데
초등학교를 가면서 걔가 1학년 1학기즈음 금방 전학가버린 후로..
그 이름과 유치원 당시의 사진밖에는 남은 게 없다.

근데 이 소년이라는 노래는..이상하게 그 기억을 떠오르게 하는 노래다.
윤상의 노래에는 이런 비슷한 류의 노래가 하나 더 있는데..가려진 시간사이로..
이 두개의 노래는 아주 어릴적 기억을 떠올리게 하는 순수한 노래라해야하나..
듣고있으면 첫사랑을 떠올리는 소녀같은 마음이 된다.

석현이는 잘 살고 있을까..아마도 그애는 내 이름도 기억못할지도..
그래도 나 어렸을 때..나름 귀엽게 생겼던데 ㅡ.ㅡ;
지금보다야 ㅋㅋㅋㅋ 바가지 머리 ㅡ.ㅡ; 저 불쌍한 표정.
오랜만에 오랜 기억을 떠올리게 하는 노래.

첫 곡은 김형중이 부른 소년..
두번째도 김형중이 불렀는데 이오스 라이브였고
이오스의 유일한 히트곡인 넌 남이아냐..기분전환삼아..
그리고 마지막으로 가려진시간 사이로를 들어주면 될듯.

그리고 또 하나..윤상은 어떻게 이 노래를 김형중에게 부르게 했을까..
갠적으로 김형중목소리를 아주 좋아하고..이 보컬을 따라올 사람이 없다고 생각하는데..
사실 생긴건 굉장히 의외여서 놀라긴했지만...목소리는 정말 타고난 듯..
만약 김형중이 부르지 않았다면 묻혀졌을 거라고 생각한다..
그치만 윤상이 불렀어도...전혀 무리없었을 곡이다.

노래는 높은음 잘올라가고..머 그런게 아니라..얼마나 맛있게 부르느냐가..중요한 거 같다.
기교를 부리지 않아도..충분히 윤상의 목소리도 매력적이기 때문이다.
그런 사람으로는 토이 유희열님 ㅋㅋ

소년
기억하니 그날 오후 좁은 골목길 수줍은 너의 미소 처음 내게 보인걸 무슨 말을 하려했니 듣지 못했어 갑자기 뒤돌아서뛰어가버린 너는 알고 있니 이제서야~내가 깨닫게 된 것 끝내 너에게 말하지 못했던 나의 어린 비밀을 그렇게도 오랫동안~ 나를 슬프게 했던 들리지 않는 너의 고백 그건 바로 내 맘인걸 기억속에 잠든 너는 곁에 있지만 지금의 넌 내 모습 알아 볼 수 없겠지 알고 있니 이제서야~내가 깨닫게 된 것 끝내 너에게 말하지 못했던 나의 어린 비밀을 그렇게도 오랫동안~ 나를 슬프게 했던 들리지 않는 너의 고백 그건 바로 내 맘인걸

넌 남이 아냐
남의 일에 참견 말라던 너의 그말 떠나지 않아 남이라니 난 네게 그런 존재니 우리사인 이제와 그런 정도니 너를 또 다른 나라 믿어왔는데 그 믿음 너는 무참히 깨고 있어 넌 남이 아냐 내 안에 있어 너의 모든 아픔 나 똑같이 느껴질 만큼 네 마음까지도 니 몫인거야 니가 사는 날까지 빈말 아닌 걸 알잖아 난 널 믿을꺼야 니가 뭐래도 가끔 낯설지만 너 아직 날 사랑한다고 내 자신보다 더 소중한 니가 남이 되어 가는 건 내가 허락할 수 없어(출처 : 가사집 http://gasazip.com/275046)

가려진 시간 사이로
노는 아이들 소리 저녁무렵의 교정은 아쉽게 남겨진 햇살에 물들고 메아리로 멀리 퍼져가는 꼬마들의 숨바꼭질 놀이에 내 어린 그 시절 커다란 두 눈에 그 소녀 떠올라 넌 지금 어디 있니 내 생각 가끔 나는지 처음으로 느꼈었던 수줍던 설레임 지금까지 나 헤매는 까닭엔 네가 있기는 하지만 우린 모두 숨겨졌지가려진 시간 사이로 메아리로 멀리 퍼져가는 꼬마들의 숨바꼭질 놀이에 내 어린 그 시절 커다란 두 눈에 그 소녀 떠올라
넌 지금 어디 있니 내 생각 가끔 나는지 처음으로 느꼈었던 수줍던 설레임 지금까지 나 헤매는 까닭엔 네가 있기는 하지만 우린 모두 숨겨졌지 가려진 시간 사이로(출처 : 가사집 http://gasazip.com/209956)


  1. BlogIcon sils 2008.03.28 17:1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김형중 목소리 너무 좋아요. 고등학생 때 김형중이 진행하는 라디오 방송 듣는걸 좋아했는데..
    저도 초등학교 2학년 때 부터 지금까지 좋아하는 친구 생각이 나네요..^^
    연락 할 수 있어도 연락하기 부끄러워서 연락 못하고 있는데 말이예요...ㅠ_-

    아..갑자기 눈물이.....ㅠ_-

    • BlogIcon 노센 센~ 2008.03.28 20:4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근데 지금 그리워하는 마음으로 그냥 간직하세요. 역시 머랄까..그런 기억은 현실에서 만나는 건 좋지 않더라구요. 초등학교때 저랑 유난히 짝을 많이했던 남자애가 있었는데..그애가 전학가고 난 뒤엔 만날 수 없던지라 가끔 생각하면 그립고 그랬는데..인터넷때문에 그애도 저도 서롤 찾았거든요? 신기하더라구요..그렇게 찾아지다니..

      하지만 오늘 이 순간도 그 찾은날의 그 순간이 실수였다고 생각하고 있어요. 만나서 실망했다던가 그런게 아니라..그냥 가끔 저런추억은 추억으로 남을 때 아름답단말의 의미를 생각하게 됐네요. 본의아니게 그애에게 남겨준 상처가 너무 큰 거 같아서 아직도 미안해하고 있거든요. ㅠ.ㅠ

  2. BlogIcon 미네소타사냥꾼 2008.03.28 21:11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집에 윤상 2집 테이프로 가지고 있는데..ㅋ 남이 아니야 는 노래방에 고래고래 부른 기억이 ㅋㅋ 술기운으로 ㅋㅋ 아 그리고 시바님 블로그에서 센~님의 흔적을 봤어요~~ 어찌나 반갑던지.. 근데 제가 공유해드린 플레이어 그 곳에 소스있던데요~ㅋ 등잔밑이 어둡다더니.ㅎ 역시나 좁은 세상~

    • BlogIcon 노센 센~ 2008.03.29 00:4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미네소타님 노래방 예약! ㅋㅋㅋ 자자 술만 먹으면 노래한다는 거죠?
      시바님이라 생소해서; 세바님을 말씀하시는거군요. 네 맞아요..제가 자주가서 진상피우고 있죠. 티스토리에 처음와서 제일 먼저 알게 된 사람이라서 다른 분들하고는 좀 다른 의미. 반갑기까지? ㅋㅋ 그러게요 오늘보니그 플레이어 어디서 많이본거다 생각은 했는데 역시나 거기에 있더군요..아직도 도전못해본..이 귀차니즘때문에 ㅋ

  3. BlogIcon 2008.03.29 02:34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미사님 노래 기대된다~~~ 호오, 잘생긴 얼굴만큼이나~ 목소리도 미성일것 같다는! 흠흠 노래방갈때.. 저도 살짝쿵..껴주심이..흠흠.. 저는 노래는 못부르지만.. 음주도 못하지만.. "가무"에는 능하다는.. 흠흠..크크 ^^

  4. BlogIcon nalyanga 2008.03.29 05:53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노래들도 좋아하지만 쓸쓸한 노래들인데
    내 인생도 오늘은 좀 헛헛하네.
    조만간 한잔해. ^^

  5. BlogIcon 하류잡배 2008.03.31 10:52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난 왜 노홍철의 '소녀'를 생각하며 들어온걸까.......

  6. BlogIcon sadtango 2008.04.12 13:03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처음 방문해 눈팅하다 이곡에 손목이 잡혀버리네요

    올만에 들어도 그 느낌 그대로네요

    가려진 시간 사이로...

    이 한곡만 리플해서 들었던 기억이 뾰로롱 나네요

    좋습니다.

    • BlogIcon 노센 센~ 2008.04.12 15:4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손목잡으면 저 책임지셔야 하는데? ㅋㅋㅋ
      정말 가려진시간사이로..이거 들으면 마음차분해지면서
      옛날 친구들과 좋았던 기억 떠오르지 않으세요?
      저는 그렇더라구요..아 그리워요

  7. BlogIcon 라면한그릇 2008.07.08 15:3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문득 태그에 윤상보고 오옷!! 하고 눌러봤더니 두둥~~
    윤상 참 좋아하는데요. 소년 이거 윤상노래인지 모르는 분들도 계세요 김형중 노래구나~ 하고 막 찾는데 없는~ ㅋㅋ
    근데 가려진 시간사이로도 김형중이 불렀던가요?? 제 기억으론 윤상 목소리였던거 같은데....
    넌 남이 아냐 는 EOS 시절에 부른거 같고....헷

    • BlogIcon 노센 센~ 2008.07.09 19:3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네 부르기는 형중님이 불렀지만 노래는 윤상노래죠. 비슷한 느낌의 곡으로는 가려진시간사이로구요. 당연히 가려진시간사이로는 윤상이 불렀구요..곡이름 앞에 윤상이름도 써져있는데;; 암튼 김형중이 부른노래랑 해서 추가시켜 놓은거에요. 김형중 목소리를 갠적으로 아주 좋아해서..그런 그에게 소년이란 노래를 준 윤상이 존경스러워서 쓴 포스팅일거에요.

|  1  |  ···  |  509  |  510  |  511  |  512  |  513  |  514  |  515  |  516  |  517  |  ···  |  709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