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태까지 엄마가 만두를 사다가 차례를 지내거나 하는 걸 본 적이 없다. 뭐 이게 우리집에서는 별로 특이한 일은 아니지만 다른 집들은 만두같은 건 안하는 집도 많다. 좋아하지 않거나 힘들거나 하는 이유로..암튼 이번엔 아빠가 입안이 헐어서 매운 걸 못드시니 고기만두도 같이 했다.

부추의 색이 너무 이뻐서 찍었다. 전문으로 찍을 줄 몰라서 그런지 많은 생략;; 양배추도 다지고, 양파도 다지고 등등을 했으나 사진은 다 없고;;

숙주나물, 쪽파, 부추, 다진고기(양념)를 넣는다.

열심히 치대면 금세 저렇게 덩어리가 된다.

통에 담는다. 여기서 재료를 정리해보면..
다진고기(진간장, 설탕, 후추, 다진양파를 넣고 밑간한다.) 숙주나물, 양배추다진것, 부추, 쪽파 다진 것 당면이 들어간다. 취향따라선 청양고추 썰어넣으면 더 좋을 거 같다.
김치만두 속은 중간과정 샷이고 뭐고 암것도 못찍었다. 재료를 정리하자면..어느 레시피에 보니 고기만두 속을 3분의1을 덜어서 사용하던데, 아무리 생각해도 김치만두에 부추는 좀 아닌 거 같다. 양배추도 왠지 좀 어울리지 않는 거 같아서, 늘 하던대로 재료를 넣었다. 다진고기, 김치, 당면, 대파(쪽파는 김치만두엔 별로다.), 소금, 후추, 두부, 숙주나물 등이 들어가고 다 준비되면 손으로 열심히 치댄다. 두부가 크게 덩어리 질 수 있으므로 섞을 때 두부를 손으로 잘게 부숴준다.

두 가지 속을 다 그릇에 담고 만두 만들기 준비..
이번엔 엄마가 팔이 아파서 시중에 파는 만두피를 처음 사서 사용했는데; 표면에 물을 발라줘야 하는 귀차니즘이 있지만 그래도 나름 쓸만하다. 생만두피를 사갔으면 더 좋을텐데..얘도 냉장만두피였긴 했는데 예전에 누가 봉사지에 사왔던 그거 하고는 좀 다르다. 고기만두는 동글게 만들면 웃겨서 그냥 야끼만두 식으로 만들었다.
만들다보니, 주름은 다섯개가 가장 이쁜데 그걸 일일히 나누기엔 양이 많으니 네개정도로 잡았다. 집에서 하는 만두피와는 달리 밑에 덧밀가루를 안묻혀주는 게 좀 편했다.

고기만두 간을 보기 위해서 다섯개 정도 만들어서 쪘다. 첨 만들어 본 고기만두지만 야채를 충분히 넣어서 그런지 담백하고 좋았다. 남동생은 야채가 많이 들어서 싫다고 했지만, 아빠는 매우 마음에 들어하셨다. 야채를 아주 좋아하시는 분이라 그런가..암튼 담주 봉사에 가서 만두 만들 때 참고하면 될 거 같다.

김치만두도 성공, 하다보니 피가 모자라 결국 집에서 반죽해서 다시 만들었는데, 혼자 앉아서 피를 밀어서 빚고 있으니 아빠가 나보고 성격좋다는 말을 하신..다 하고나니 너무 한 자세로 오래있어서인지 온몸이 뻐근했다. ㅋㅋㅋ 그래도 왠지 뿌듯, 동생네도 나눠주고 암튼 부모님이 겨울내 드실 수 있을 양이었다.

만두만들기 전날 저녁에 늘 그렇듯이 모이는 친구들을 만났다. 한 명이 더 장가를 가서 여자가 한 명 늘어서 반가웠다. 게다가 내가 좋아하는 진영이라..ㅋ 우병이도 좋은 친구지만 나 이상하게 우병이 와이프 진영이가 좋다. 암튼 착하고 참하고 밝고 귀여운 아이다. 우병이는 우리 둘이 친하게 지낸다고 투덜거리긴 하지만 암튼 생각해보면 우리 친구들 와이프들은 정말 다 착하고 싹싹한 애들인 거 같다.

성우네 아기 재현이가 어느 덧 네살..이제 막 재롱떨고 하는데 어찌나 귀엽던지, 보남이네는 둘쨰를 낳아서 전날 못내려와 만나지 못하고...암튼 악어, 우병, 썩, 고구마, 황진호..성우와이프 혜민이, 진영이 이렇게 만나서 굴보쌈먹으며 간만에 수다떨고 헤어졌다. 점점 귀가 시간이 빨라진다 ㅋㅋ 아이들이 생겨서 그런 거 같다. 언제라도 이 모임을 못나오게 되는 날..마음이 참 허전할 거 같다.

'taste'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배고프다....  (8) 2009.10.28
가로수길 이자카야 담(淡)VS쿠노요(くのよ)  (13) 2009.03.30
고기만두 & 김치만두 만들기  (33) 2009.01.30
떡국떡 썰기  (18) 2009.01.28
제법 빵인 거 같아요;;  (34) 2009.01.24
촉촉한 초코칩쿠키....  (38) 2009.01.09


  1. BlogIcon mepay 2009.01.30 04:37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고기만두는 이름부터서 먹음직스럽습니다.

    • BlogIcon 노센 센~ 2009.02.09 00:3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요 고기만두 어제 봉사지에서도 했는데..인기만점이었어요.
      도참고기도 혹시 다져서 배송받을 수 있나요?
      조만간 고기만두를 할 일이 또 있어서 가능하면 도참고기로 할랴구요.

  2. BlogIcon dung 2009.01.30 12:14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언니네 만두가 또! 먹고 싶어요. 훌쩍. 명절은 잘 보내셨나요? ^^

  3. BlogIcon ludensk 2009.01.30 13:3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떡에 이어서 만두까지...ㅠㅠㅠ
    이번에 저희집은 만두담당하시는 분이 몸이 안좋으셔서 어쩔수없이 사 먹었는데 맛이 너무 없더군요ㅠㅠㅠ

  4. 2009.01.30 13:55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5. BlogIcon 빛이드는창 2009.01.30 14:26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만두피가 너무 곱게 만들어졌네요.
    고기만두~꿀꺽...

  6. BlogIcon 의리 2009.01.30 21:08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센님께서도 식욕 촉진 블로그를 만드시는거군요.

  7. BlogIcon Dongri~☆ 2009.02.01 01:29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사진 속의 만두...품 속에 고이 감춰...
    절도해 갑니다...^o^

  8. BlogIcon 銀_Ryan 2009.02.01 09:1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와 만두 맛있어 보이네요. 낯선 타지에서 살면서 가장 그리웠던 음식이 우리집 손만두였거든요.
    사실 어제 한국으로 들어와서 가장 먹은 음식이 설에 빚은 손만두국이었으니 소원 풀이도 했습니다 :)
    센님네 만두도 정말 맛있어 보이네요 ^^

    • BlogIcon 노센 센~ 2009.02.09 00:3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한국으로 다시 오셨군요..
      어제 봉사지에서도 만두국을 먹었는데 멸치육수였거든요..
      긍데 넘넘 맛있었어요..사골국물이 아니어도 맛나는구나..머 이런생각..
      아 만두국이 또 먹고 싶다;;;으흑;;

  9. BlogIcon 친절한민수씨 2009.02.01 22:28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전 김치만두가 더 좋아요~
    만두를 찐 후 저 근육질 몸매가 되면 너무 맛있어보여요

    • BlogIcon 노센 센~ 2009.02.09 00:4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저도 김치만두가 좋아요.
      고기만두에도 야채가 들어가서 느끼한건 아니지만..
      ㅋㅋ 아삭한 김치 씹는 맛이..좋아요.

  10. BlogIcon Evelina 2009.02.02 23:3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하앜 하앜....완전 맛있어 보이는...ㅠㅠ

  11. BlogIcon 라면한그릇 2009.02.03 11:19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우리집도 예전엔 만두해먹었는데 엄마가 넘 힘드셔서 이제 안하지....만두피에는 물보다는 우리집은 달걀흰자를 발랐어. 단백질이라 열을 가하면 접착력이 강해진다나..빵보다 만두! ㅋㅋ

  12. 길손 2009.02.04 19:53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사실 만두 만들기 주욱 훑어보다가 여기엔 답글 안달고 엄한데 주저리 달아놨네요. 잘 배우고 갑니당. ^^

  13. BlogIcon capella 2009.02.07 10:52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와 맛있겠네요~ 만두 정말 좋아하는데 아침먹었는데도 왜 배고플까요~

  14. BlogIcon vienna 2009.02.08 12:14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우와~ 만두~ 너무 맛있게 생겼어요 +_+

  15. 이세경 2009.02.10 10:56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센님,,,,정장을 입은 듯 각을 잡고 격식있게 채반위에 앉아있는 만두,
    눈으로 감상하며 맛을 상상하던 중이었는데,,,
    혹시 벌써 다녀오신 거예요? 저 완전 대기 중이예요!!
    오늘 이상하게 의욕에 불타 로긴했어요, 꼭 가고 싶어요~

  16. BlogIcon 트렌드온 2009.03.21 14:45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와우....

  17. hannah 2009.11.13 09:06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추수감사절날 처음으로 집을떠나서 큰딸의 거처에서 온 식구가 함께 만날 계획이라서, 이것 저것 web-site 방문하다가 다른분들의 음식 만드시는것 구경하려고 이 site를 방문했어요. 조금아까 방문한 중국집 짜장면 만들기의 그 분도 그러시고 만두 만들기의 우리 착한 따님도 너무 귀엽고 아름다운 분들이시네요. 음식도 맛있겠지만 너무 사랑스러운 분들이라서 내용을 읽는 동안 내내 제 입가에서 미소가 떠나질 못했어요. God bless you 여러분...

  18. BlogIcon 바퀴철학 2011.07.06 14:0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만두 해 먹고싶네요...
    가족과 함께 만두 여러 번 해먹었는데,만드는 작업이 여간 고역이 아닌지라 부모님은 항상 힘들어하셔요.

|  1  |  ···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  |  3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