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1. 김성호 - 회상
이 노래는 먼 훗날에 어느 날..헤어진 누군가를 떠올리면서 들으면 좀 슬픈노래.
그렇지만 참..듣기 좋아요. 이 아저씨 목소리..

102. 강인원, 김현식, 권인하 - 비오는 날의 수채화
강인원, 김현식, 권인하가 같이 부른 노래입니다..
진짜 진짜 오래된 노래인데, 한 때 엄청난 인기였죠. 고김현식 아저씨의 목소리가 참..좋았는데..

103. 박화요비 - 그런 일은
화요비의 데뷔곡이었나? 암튼 지금은 노래부르는 스타일이 많이..달라졌지만..
어눌하게 말하는 거 치곤 노래부를 땐 빠릿한 화요비 ㅋ

104. 베이시스 - 내가 날 버린 이유
정재형, 그리고 쌍둥이 바이올리니스트..
정재형의 목소리도 꽤 뭐랄까..참 서글프게 하는 매력이 있는 거 같아요.

105. 윤상 - 너에게
윤상의 예전노래중엔 정말 좋은 노래들이 많은데, 어떤 기교는 없지만 윤상목소리도 좋고..
또 이 사람은 이 사람만의 스타일있는 음악을 해서 좋았는데 요즘은 공중파에서 볼 수 없지만..

106. 김지연 - 찬 바람이 불면
아빠가 자주 들으시던 노래..여러많은 사람들의 버전이 있는데..원곡이 역시..
근데 이 노래를 구할 수 있을런지 모르겠네요.

107. 장혜진 - 내게로
이 노래를 들으면 용기좀 나야하는데 ㅋㅋ 장혜진의 노래입니다.

108. 윤종신 - 처음 만날때처럼
이 노래 참 슬픈노래긴한데 좀 웃긴거는..내 친구가 이 노래 가사를..
꼬깃해진 편지를 고기터진으로 들어서 완전 들을때 좀 웃긴다는..
윤종신의 보이스가 지금은 많이 변했지만..예전엔 약간 염소틱했던 기억이;

109. 도시아이들 - 달빛창가에서
지금은 고인이 되신 김창남아저씨의 옛노래..
나름 이 노래가 나올 당시에서는 꽤나 파격적인 노래였는데..

110. 오랜 방황의 끝
김태영의 노래로..노래는 잘하는데 약간 비쥬얼이 딸려서인가 그닥 인기가 안올라가는..
긍데 이 노래 낸 앨범사진은 거의 포샵처리가 사기수준이라는..

111. Mc the Max - 마지막 내 숨소리
이수의 목소리의 절정인 거 같은 마지막 내 숨소리..아 정말 너무 슬픈이야기예요.

112. 김정은 - 널 사랑해
동명이인 김정은이라는 가수의 널사랑해. 노래 꽤 잘합니다 이분..
다만, 어떤 후속곡이랄만한 게 없어서 묻혀서 그런데..이 노래는 참 차분하니 듣기 좋아요.

113. 박혜경 - 하루
갠적으로 목소리도 좋고 개성도 있다고는 생각하는데..뭐랄까..예전에 실제로 봤을 때..
그날 성의없이 노래부르는 태도가 아주 맘에 안들어서 사람은 좋아하지 않습니다.
하지만 목소리 하나만큼은 좋다고 생각해요.

114. Camel - Long goodbyes
제목이랑 누가 불렀는지 모르고 좋아했다가 에지나씨 블로그에서 발견하곤..기뻐했던..
이 노래가 자그만치 나온지 30년인가쯤 됐다는데..어떻게 노래가 이렇게 안촌스러울수가?

115. 윤종신 - 너에게간다
최근곡이긴 한데..간만에 좋아졌던 곡이기도..근데 이유를 모르겠음..왜 좋은지는..

116. Alan Parsons Project - Old and wise
20년이나 된 곡인데, 암튼 비열한거리에서 천호동아저씨가 부르는 걸 듣게 된 후..더욱 좋아진..
한동안 빠져지내던 노래입니다.

117. 양희은 - 사랑, 그 쓸쓸함에 대하여
난 이분 목소리 들을 때마다, 동생 양희경씨가 왜 가수를 그만뒀는지 알 거 같단 생각을해요.
같은 핏줄을 타고났더라도..또 그에 못지않게 노래를 잘한다해도..이상하게 따라갈 수 없는 보이스
그걸 동생분도 알지 않았을라나? 정말..이 노래는 이분의 노래일 수 밖에 없어요.

118. X-Japan - Voiceless screaming
젤러시 앨범에 들은 노래입니다. 갠적으로 여기에서 무엇보다도 이 노래가 가장 좋았어요.
토시의 목소리가 꽤..;; 나름 열올렸던 그룹중 하나인데..요시키가 보고싶은..

119. 전람회 - 유서
의 곡입니다..2집수록곡이져..가사도 멜로디도 편곡도 상당히 무겁구여..
김동률 목소리랑 잘 어울리네요..우울할때 들으면 어울릴거 같구여..
들어보세여..

120. 이수영 - 스치듯안녕
지금의 이수영의 노래는 그다지 좋아하는 편은 아니지만 이 노래를 들을 당시만해도..
국내최고라고 생각한 기억이 나네요..아주 좋아하던 노래였습니다.

121. 하림 - 출국
홍석천을 닮은 외모로 유명한 하림의 노래. 이런 보컬 좀 좋아요.
구리구리양동근이 부른 버전도 있는데 너무 잘 불러서 놀랬던 기억이 나네요.

122. Every Little Thing - Time goes by
이 노래를 어떤 동호회 회원분에게 싱글을 선물받았던 기억이 납니다.
일본에 다녀오셨다면서 그냥 주고 싶었더라며..찾아오셔서 주고가신..그 당시 히트곡
예전도 지금도..에브리리틀씽의 노래중 단연 최고라고 생각하는 곡..
사실은 곡도 그렇지만서도 가사를 참 좋아해요.

123. The day - 정인
참 안타까워요. 이 노래가 안뜬 것이..그래도 꽤 많은 사람들이 좋아하는데..
잔잔하면서..가사가 좀 압권..남자분들이 들으면 가슴이 찌릿찌릿 하실 거 같은

124. 윤상 - 가려진 시간 사이로
따로 포스팅을 한 적이 있을정도로 이런 느낌의 노래 좀 좋아합니다.

125. 여행스케치 - 옛 친구에게
새로나온 버전도 있는데, 이 노래는 들을 때마다 정말 내가 잘 못해줬던..
그런 옛 친구가 떠오르는 노래..

126. 더 블루 - 그대와함께
아주아주 오래전 드라마 느낌? 인가에 나왔던 노래인데..손지창 김민종이 만든 듀엣

127. 김현철 - 그런대로
이 노래를 듣고선 아니 왜 도입부분에선 목소리가 모기만하다가 갑자기 커지고..
그래서 노래를 꽤 못한다라고 생각했었는데..왠지 신선했어요.

128. 우순실 - 잃어버린 우산
저의 노래방 18번입니다. 으하하하하;

129. 이수영 - 내가
이게 아마 리메이크 앨범의 노래인 거 같은데 앞 도입부분의 멜로디가 좋아요.
원래 곡은 남궁옥분인가? 그분이 부르신 거 같네요..누군지 모르겠;;;;

130. 이원진 - 시작되는 연인들을위해
이게 제가 좀 어렸을 때 나온 노래같은데 한동안 정말 많이 나왔던 노래..
근데 아마 이원진씨는 유학중에 자살을 했다고 하는 거 같더라구요.
옛날 옛날 연인들에게는 교과서 같은 노래였겠네요.

131. 듀스 - 나를돌아봐
말이 필요없는 듀스...그리운 김성재.

132. 전람회 - 하늘 높이
김동률의 목소리가 정말...아 이렇게 노래를 부르는 사람이 세상에 있구나..하는 생각
이때의 전람회의 노랜 안좋은 곡이 하나도 없던..

133. 김광진 - 내 슬픔만큼 그대가 행복하길
김광진의 곡들은 대부분..가사가 정말 현실감있게 느껴질정도로 처절합니다.
자신의 이야기를 노래에 대입시키기 참 좋은...케이스라고 해야하나.
듣고 있다보면 아...정말 왜케 바보같은건데? 하면서 눈물은 주륵주륵

134. UP - 뿌요뿌요
유피의 히트곡 중 하나? 이 당시에 여자보컬인가 하는 분..공주병으로 욕좀 먹었는데..
암튼 장용진씨의 작곡스타일은 다 이랬던 거 같은..여전히 발랄합니다.

135. 김우주 - 난지금헤어진다
이 노래는 나온지는 얼마 안된 노래인데, 갠츈.
새로운 노래도 낸 거 같은데 뭐랄까..이 노래만한 게 없네요.

136. 나윤권 - 기대
나윤권이 낸 음반 들어보면 노래들 일단 다 좋고..특히 이별에대처하는..에서는
나윤권의 노래를 빼면 남는 게 없을 정도로..

137. 피노키오 - 사랑과우정사이
말이 필요없는..아주 오래됐지만 좋은노래? 이번에 박혜경이 리메이크를 하긴 했는데..
암튼 간만에 들어보는 피노키오의 노래

138. 동물원 - 우리 이렇게 헤어지기로 해
이렇게 애절한 목소리로 이별을 말하면...울어버려요.
아쉬움은 가득하지만, 그냥 묻고싶던 이야기도 묻어버린채로..헤어지자는..
어떻게 이런 목소리로..부를 수 있나요.

139. 나미 - 슬픈 인연
나미가 불렀고 015B도 불렀던 곡..아는 사람은 다 아는 노래

140. 델리스파이스 - 고백
클래식이라는 영화를 더 빛나게 했던 노래, 그리고 왠지 첫사랑을 앞둔
풋풋한 소년의 고백같아서 더 좋은 노래.

141. 코코 - 그리움으로 지는 너
이혜영이 윤현숙이랑 옛날에 가수 활동을 했을 때 냈던 노래.
나름 인기 있었다고는 하는데; 흐...기억이 나야 말이지.

142. 이주원 - 아껴둔 사랑을위해
이 노래가 어느 드라마 주제곡이었던 거 같은데;;;아 이 죽일놈의 기억력아;

143. H - 잊었니
이 좋은 노래를 가지고도; 몸자랑에만 여념이 없던 거 같은 기억?
너무 반짝였다가 사라진..그 분..

144. 투투 - 일과이분의일
말하면 입이아픈 노래..요즘도 아직 이 시절을 잊지 못하는 거 같은 김지훈;;
님하..이제 너무 나이드셨어효;;

145. 노을 - 붙잡고도
그렇게 띄워보려고 애썼지만 잘 안되는 노을..
노래는 은근 좋은 게 많은데..뭐랄까; 어떤 타이밍이 좋지 않은 거 같아요 늘.

146. 임재범 - 너를위해
처음 듣고...정말..이런 목소리가 우리나라에 있다는 게 가장..놀라운 일..
거친듯하면서 사람의 가슴을 후벼파는 듯한 노래가..정말

147. 이상은 - 비밀의화원
뭐랄까 자기만의 음악을 하는 이상은이 참 대단해 보인다.
모든 노래를 좋아하는 건 아니지만 뭐랄까..색깔있어 보여서 좋다.

148. 이소라 - 첫사랑
왠지, 풋풋하면서 당돌함이 느껴지는 노래?
여자임에도 당당하게 찾아가 자신의 사랑을 얘기하고, 나도 다 알아 너도 나 좋아하는 거 ㅋ

149. 이자람 - Belle
미인이라는 영화에 나왔던 노래, 영화에 비해 너무나 아깝던 노래.
노영심이 찾아낸 이자람..작곡한 노래를 자기가 부르기엔 그 노래가 아까워..
너무나 순수한 목소리를 찾고싶었다던..그녀에게 나타난..아이러니하게 국악을 전공한 이자람..
목소리가 맑다, 그리고 이 노래는 정말..차분해지게 만든다.

150. Urbano - 너라는존재에게
누군가가 들어보라며 권해주었던 노래, 사실 이 노래 말고는 기억에 남는 게 없었...던
근데 이 가사가 참 의미심장했었다.

 
이밤은 동물원의 노래에 꽂혀버리는 ㅋㅋㅋㅋ


'music' 카테고리의 다른 글

GMF2008 2차 라인업  (31) 2008.07.26
GMF2008 1차 라인업  (26) 2008.07.04
내가 좋아하는 들을 만한 노래 추천 _ 03  (29) 2008.06.22
Harvard - Clean&Dirty  (17) 2008.06.20
The Days I Spent with You  (3) 2008.06.16
내가 좋아하는 들을 만한 노래 추천 _ 02  (35) 2008.04.14


  1. BlogIcon 에코 2008.06.23 00:03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언젠가 늦은밤 집으로 돌아오는길 라디오에서 저 노래 흘러나와서 들었던적이 있는데,.
    사실 제목도 모르고 들었었는데,.
    뭐랄까 듣고 있었는데,.

    맘이 아렸음;;;

    • BlogIcon 노센 센~ 2008.06.23 01:5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김성호 아저씨 노래가 좀 그래요. 뭐랄까..난 저거 처음에 듣는데 가슴이 먹먹..
      마음이 아리다는 표현이 딱 맞는 거 같다는..

  2. BlogIcon 미네소타사냥꾼 2008.06.23 00:30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음 연륜이 느껴지는 노래들.. 아는 노래가 별로 없다..;;

    • BlogIcon 노센 센~ 2008.06.23 02:0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님하; 저랑 몇살이나 차이나신다고 이러십니까;;
      당신이 좋아하는 스타일이 아닌거잖아.
      자기는 뭐; 팝송만 들으면서 그런다.

  3. BlogIcon 바람꽃 2008.06.23 00:39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비오는 날의 수채화 ..
    명곡입니다. 크 .. 오랜만에 들어 보는 .. ^^

    • BlogIcon 노센 센~ 2008.06.23 02:0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저 노래가 무슨 영화에 나왔던가요?
      암튼..나는 옛날노래 거슬러 거슬러 여기저기 돌아다니며 알아내는게 재미있습니다.
      그걸 소장하는 것도 왠지 즐겁;;;

  4. BlogIcon 딸기뿡이 2008.06.23 03:15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언제 올라오나 하고 기다렸는데 이히히.. 신구를 넘나드는 우리 센님! 캭캭 >_<
    언니의 18번... 우순실의 노래부터 들었잖아요... 아악! 이 노래! 굿굿!
    처음에 무슨 노래인지 했는데 후렴구를 들으니 이 노래.... 아앗, 나도 요노래 한 번 불러봐야지!

    • BlogIcon 노센 센~ 2008.06.23 03:2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ㅋㅋㅋ 이 노래 좀 오랫동안 18번이라는 노래방 가게되면 가끔 부른다는..ㅋㅋ
      꼭 한번 불러봐..이거 은근 괜찮더라는..킥;
      나 축구틀었어..어쩌자고 이 시간에 축구를 볼려는것인지 난 참 ㅋ
      요즘 노래도 좋지만 내가 잘 몰랐던 옛날노래 찾아보는것도 은근 재미있다니까 ㅋ

  5. BlogIcon 디노 2008.06.23 07:33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좋은 노래가 너무 많아서 딱히 집을게 없네요 ㅋㅋ
    윤종신 10집(맞나? 너무 많어서 ㅋㅋ)은 좀 뭍힌 감이 없지않아았지만 정말 명반이예요.
    윤종신을 단순한 예능인으로만 알고 있다면 너무 안타까운 일..ㅠ.ㅠㅋㅋ

    • BlogIcon 노센 센~ 2008.06.23 14:3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응응 역시 디노는..알아줄거라 생각했어 ㅋㅋ 항상 니 블로그에 올라오는 음악을 보면..
      당신의 취향도 영(young)하지는 않셈..그래서 더 공감이 가기도 하고 ㅋ
      난 너에게 간다..너무 좋음 ㅋㅋ

  6. BlogIcon IRis. 2008.06.23 09:56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150곡중 아는노래 손에 꼽히네요~;
    나름 음악을 좋아하고 자주 듣는사람인데...켁~
    지금 듣고있는 이노래...좋네요...

    월요일 아침을 살짝 우울하게 만들어주시는...ㅋㅋ
    이제 청소해야해요~ㅜ.ㅜ

    • BlogIcon 노센 센~ 2008.06.23 14:4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저기요 님하; 150곡중이라면 다른 포스팅도 다 보신거라는 얘기? 이거 시리즈인데;
      암튼 한 포스트당 노래는 50곡인데..150곡은 머유.
      니가 옛날 노래를 안찾아봐서 그렇지..벅스에 가면 노래를 년도별로 정리한거라던가
      뭐 그런거를 들여다보면 주옥같은 노래 찾을 수 있더라는..
      너무 최신노래만 듣는 거 아니셈?

    • BlogIcon IRis. 2008.06.23 16:50  address  modify / delete

      1.2.3시리즈로 본거 같은데;;;
      아닌가? -ㅅ-?아하하...

      요즘노래 모르면 늙은이취급받아서..
      억지로 듣는중..ㅋㅋㅋ

    • BlogIcon 노센 센~ 2008.06.23 17:0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님하; 늙은이소리 안들을랴면 그 노래를 부를줄도 알아야한다는거; 듣는걸로 안됨;
      일단 완벽히 랩을 하시고 율동과 노래를 준비해주세요.
      그리고 나중에 확인할거임;

    • BlogIcon IRis. 2008.06.23 17:23  address  modify / delete

      일이 커져버린;;ㅋㅋㅋ

  7. BlogIcon 마기 2008.06.23 11:27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제 취향입니다.
    추천하신 노래중 뿌요뿌요..^^를 제외하곤 다 좋습니다.

    • BlogIcon 노센 센~ 2008.06.23 14:4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뿌요뿌요는 애교예요 ㅋ
      그냥 다 발라드칠갑이다 보니까..뭐랄까 한 곡 쯤은 뭔가 동떨어진..
      좋아해주셔 감사해요 히히

  8. BlogIcon 데굴대굴 2008.06.23 15:4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저는.. 언제나 랜덤노래만 듣는다죠... (그래서 누가 뭘 부르는지도 몰라용~)

    • BlogIcon 노센 센~ 2008.06.23 22:1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안돼요, 그럼 어느 날 그 노래가 미치게 듣고 싶을 때 못들으면 미쳐요;
      그런걸 방지하기 위해서 이름을 확인해야 하는 겁니다. ㅋㅋ

  9. BlogIcon 아싸걸 2008.06.23 19:32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그대는 센스짱~
    첨 듣는 노래도 있고,,
    아~ 이런 노래도 있었지 하는 것들도,,
    계속 듣게된다는~^^
    어쩜,, 이리 명곡들만 골르셨어요~

    • BlogIcon 노센 센~ 2008.06.23 22:1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나도 이번에 찾으면서 동물원의 노래랑 몇 곡은 처음들어봐..근데 정말 동물원노래는 넘 좋았어.
      이걸 찾아서 하는 이유는..나중에 내가 이런 노래를 들었다는 기록을 남기기 위해; ㅋㅋ
      요즘 노래도 듣지만 왠지..깊이가 없어져 간다고 해야하나 ㅋ

  10. BlogIcon 미네소타사냥꾼 2008.06.23 23:28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음 스타일 차이가 느껴지는 노래들..알고 싶은 노래가 많다..ㅋㅋㅋ

  11. BlogIcon seevaa 2008.07.06 00:03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이거 이제야 찬찬히 듣고 있는~

    • BlogIcon 노센 센~ 2008.07.06 00:0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이제서? 흥...;
      근데 동물원 노래는 엘피판을 녹음한 듯..약간 지직거리는 소리가 이 노래 들을때마다 나더라고..그래서 더 분위기 있어 보이는듯. 암튼 다른 노래도 찾으면서 좀 고생했다구요..이거 원래 들어주는 사람이 너뿐이었잖아; ㅡ.ㅡ;

    • BlogIcon seevaa 2008.07.06 00:34  address  modify / delete

      찌직거리는 거 안들리는데;; 정말 막귀인가?

    • BlogIcon 노센 센~ 2008.07.06 00:3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한번 들어서는 잘 모르는데..듣다보면 그래.
      막귀는 무슨..내가 진정 막귀라는 ㅋㅋ

    • BlogIcon seevaa 2008.07.06 00:37  address  modify / delete

      도시의 아이들 이거 뭐야? 이밤에 이거 들으며 신나게 들썩이고 있자네;;;

    • BlogIcon 노센 센~ 2008.07.06 00:4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이게 우리 꽤 어렸을때인가 나온 노래인데..
      그..당시에 엄청 유명했고, 앞으로도 뒤로도 이노래만큼 히트곡은 없었다하데...
      쫌 신나는 노래, 오래됐어도..재미있고 단순한게 신나.

|  1  |  ···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  |  58  |